팝업레이어 알림

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.

"옛날과자 한 봉지 7만원, 한우보다 비싸"…경북 영양시장 `바가지 논란`

작성자 정보

  • 마스터 작성
  • 작성일

컨텐츠 정보

본문

 

옛날과자 한 봉지 7만원, 한우보다 비싸…경북 영양시장 `바가지 논란`  유튜브채널, 19성인, youtubemoa.com

(`1박2일` 갈무리)

 

경북 영양의 전통시장 내 옛날 과자 가게가 바가지 논란에 휩싸였다. 과자 1.5㎏을 7만원에 판매하는 모습이 전파를 타면서다.


지난 4일 방송된 KBS 2TV `1박 2일`에서는 멤버들이 경북 영양의 전통시장에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. 이날 연정훈, 김종민, 유선호는 옛날 과자를 파는 가게에서 구매 전 시식을 시도했다.

과자를 맛본 이들은 "너무 맛있다"면서 과자를 사기로 결정, 각자 한 봉지씩 담기로 했다. 유선호는 젤리류를 한가득 담았고, 연정훈은 생강 맛 과자를, 김종민은 땅콩 과자를 담았다. 김종민이 "너무 많이 샀나?"라고 하자, 시장 상인은 "얼마 안 나온다"고 말했다.

이어 무게를 잰 결과 과자 한 봉지는 무려 7만원에 달했다. 저울을 보면 100그램(g) 당 단가는 약 4500원이었고, 멤버들이 담은 한 봉지의 무게는 약 1.5㎏이었다. 이에 따라 가격은 약 6만8000원이었다.


연정훈은 "너무 비싼데?"라며 깜짝 놀랐고, 김종민은 "우리 여기에 돈 다 쓰겠다. 돈이 많이 없어서 안 된다. (사장님이) 깎아서 15만원에 해주신다는데…"라며 당황했다.


연정훈이 "10만원에 맞춰 달라"고 했지만, 상인은 그새 과자 3봉지를 포장까지 끝낸 상태였다. 상인은 "아까 먹은 게 얼만데…14만원만 달라"며 멤버들에게 과자를 팔았다. 결국 멤버들은 흥정 끝에 과자를 14만원에 사게 됐다.

 

옛날과자 한 봉지 7만원, 한우보다 비싸…경북 영양시장 `바가지 논란`  유튜브채널, 19성인, youtubemoa.com

(`1박2일` 갈무리)

 

(후략)


http://m.news1.kr/articles/?5067570


공중파 방송 카메라앞에서까지 그러다니 대단하네

관련자료

댓글 0
커뮤니티 - 전체 0 / 1 페이지
번호
제목
이름
  • 번호%번호%
    %제목%
    댓글 %댓글카운트%
    등록자 %작성자이름%
    등록일 %작성시간%
    조회 %조회수%

    공지글


    알림 0